갑자기 분위기 저탄소 라이프(갑분저라) 개최 완료 – Power Shift Korea 2018

기후체제에 발맞춰 청년들의 라이프스타일이 변화한다!

갑자기 분위기 저탄소 라이프기후변화 청년 토크콘서트 성료

□ 기후변화청년단체 GEYK(이하 GEYK)가 주최하고 글로벌 NGO인 350.org가 후원하는 기후변화 청년 토크콘서트 ‘갑자기 분위기 저탄소 라이프’가 지난 11.3(토) 서울시 청년공간인 무중력지대 서대문(홍제)에서 개최되었다.

□ ‘갑자기 분위기 저탄소 라이프’ 청년 토크콘서트는 GEYK와 350.org가 청년들의 기후변화 대응 인식을 제고하고 솔루션을 모색하고자 2014년부터 전개하고 있는 프로젝트의 일환으로 기획되었다.

□ 이번 토크콘서트는 新기후체제를 앞두고 우리의 삶과 밀접한 연관이 있는 의류, 식량, 건축, 금융 및 투자 부문의 각 전문가 패널 5명과 청년 50여명이 우리나라의 기후변화 대응 현황 및 솔루션을 공유하고, 저탄소 라이프로의 전환을 위해 활발한 토론과 네트워킹이 이뤄졌다.

noname01

noname02

□ 동 행사에는 십년후연구소 조윤석 소장, 파타고니아코리아 김광현 과장, 국립농업과학원 노기안 박사, (사)기후솔루션 김주진 대표, 루트에너지 윤태환 대표가 전문가 패널로, GEYK 강다연, 윤상호, 이유진 멤버가 행사 사회 및 청년 패널로 참여했다.

□ 첫 번째 패널로 발제한 십년후연구소 조윤석 소장은 석탄화력으로 인한 기후변화와 미세먼지는 인과과정에서 서로 밀접한 인과관계가 있으며, 기후변화로 인한 밀 수확량 감소로 전쟁이 촉발되고 난민이 발생한 중동의 사례와 같이 기후변화는 세계안보까지도 위협하고 있어 가히 인간의 삶과 문화, 사회, 정치 등 전 분야에서 갈등과 문제를 야기할 수 있는 중요한 이슈임을 강조했다.

□ 친환경 스포츠 브랜드인 파타고니아의 김광현 과장은 미국 본사에서 미 유타주의 국립공원 지정면적을 대폭 축소한 트럼프 대통령을 강하게 비판하며 ‘The President Stole Your Land’라는 기치 하에 진행 중인 캠페인을 소개했다. 또한, 소재의 친환경화 및 재활용을 비롯하여, 매년 매출액의 1%를 풀뿌리 환경 단체에 지원하는 ‘1% For the Planet’ 프로그램과 유기농 재생 농업 투자 등 기업의 기후변화 대응 사례와 의지를 전했다.

□ 국립농업과학원의 노기안 박사는 특히 농업은 기온이 1℃ 상승하면 농작물의 재배적지는 위도기준 81km 북상하고, 작물 수량 감소, 품질변화, 이상기후로 인한 피해가 발생하는 등 기후변화의 영향을 직접적으로 받고 있지만, 그와 동시에 최근 다양한 온실가스 저감기술 개발로 인해 온실가스를 효율적으로 감축할 수 있으며 감축 잠재력도 높아 농업부문이 기후변화에 대응하는 새로운 솔루션이 될 수 있다고 설명했다.

□ (사)기후솔루션 김주진 대표는 국제에너지기구(IEA)의 2017년 분석 자료에 따르면 세계적으로 석탄화력발전에 대한 투자가 현격히 감소하고 있으며, 최근 산업부에서 제출한 우리나라 균등화발전원가 분석 결과에서도 석탄은 발전원가가 약 100원인데 반해 태양광과 육상풍력은 각각 66~80원, 93원 가량으로 재생에너지의 경제성이 입증되고 있다고 설명했다.
하지만 우리나라는 변동비반영전력시장(CBP) 하에서 상대적으로 발전원가가 저렴하고, ‘정산조정계수’ 제도에 따라 일정 수익률이 보장되기 때문에 국내 금융기관의 석탄화력 발전 투자가 지속되는 상황이라며, 지난 10월 공무원연금공단과 사학연금이 ‘탈석탄 투자’를 선언한 사례와 같이 현재 건설 진행 중인 강릉 안인, 삼척의 석탄화력 발전소도 투자를 철회할 수 있도록 관계자뿐만 아니라 국민들의 지속적인 관심과 노력을 강조했다.

□ 마지막으로 에너지 스타트업인 루트에너지의 윤태환 대표는 “스탠포드대학에서 2017년 발표한 자료에 따르면 전 세계가 2050년까지 100% 재생에너지로 전환이 가능하다”며, 우리나라도 전 국토 면적의 최대 약 2.5%정도에 태양광 발전설비를 건설하면 100% 전기 충당이 가능할 것으로 예측하지만 실제 지역주민들의 민원으로 인한 태양광 인허가 취소 비율이 1/3에 달할 정도로 현실적인 어려움이 많음을 토로했다.
그렇기에 루트에너지는 일반 시민들이 태양광 발전에 간접적으로 참여(투자)할 수 있는 온라인 플랫폼을 운영하고 있으며, 이제는 기존 Top-down에서 Bottom-Up방식으로 에너지 전환이 이뤄져야 유권자인 국민들의 인식제고와 수용성을 바탕으로 일관성과 실효성을 고려한 재생에너지 확대 정책이 마련될 수 있다고 전했다.

□ 각 분야별 전문가 패널 발제 이후 토론 및 네트워킹 시간에는 전문가 및 GEYK 청년 패널과 청중들 간에 자유롭게 다양한 의견을 공유하며, 청년들의 기후변화 대응 및 저탄소 라이프 실천 의지를 확인할 수 있었다.

□ 한편, GEYK는 오는 12월 폴란드에서 열리는 제24차 유엔 기후변화협약 당사국총회(COP24)에서 AYCN(Asian Youth Climate Network)과 공동으로 세미나 등 각종 행사를 개최할 예정이다.

Advertisements

‘SMART하게 그리다, 스마트그리드 (Power Shift Korea 2016) 개최

2016년 7월 23일(토), 스마트 그리드를 주제로 제3회 Power Shift Korea 2016가 환경재단 레이첼카슨홀에서 개최되었습니다. 스마트 그리드 강연을 듣고, 팀별 아이디어 청년 및 시민 토론회를 통해 기후변화 해결을 위한 기후변화 해결방안을 마련해보고자 하였습니다.

p1013782

이 행사는 녹색기술센터(GTC) 장창선 연구원님과 제주도민 정재현님의 강연으로 구성되었고, 제주도민 정재현님을 통해 스마트그리드에 대한 실제적인 의견을 들어볼 수 있었습니다. 함께서울, 350.org, 푸른아시아, THE COCO TREE의 후원을 받고 개최되었습니다.

행사 후에는 소정의 기념품과 참가인증서가 제공되었고,  토론 우승팀에게는 상품도 지급되었습니다.

이 슬라이드 쇼에는 JavaScript가 필요합니다.

Power Shift Korea 2015 개최

GEYK은 지난 7월 18일, 프루너스 가든카페와 서울숲 야외무대에서 청년 기후변화 행사인 Power Shift Korea를 개최하였습니다.

이번 Power Shift Korea 2015는 세션1과 세션 2로 구성되었습니다. Session 1에서는 기상청 기후과학국 유희동 국장님, 서울대학교 윤순진 교수님, 서울시 에너지시민협력과 정희정 과장님의 명강연을 들었고, Session 2에서는 에코크리에이터 김대호 대표님, 브링유어컵 김영주 대표님, 에너지 자립마을 성대골에서 오셔서 함께 이야기 나누는 시간을 가졌습니다. 또한 아주 멋졌던 오르막밴드의 공연도 있었답니다.

11807421_875367989222761_1448692560186597575_o11163916_875370022555891_9202524951205573000_o 11807797_875371012555792_6879541948745086480_o  11792008_875370502555843_2913154532972662595_o  11779982_875369159222644_4957302346097380247_o 11741070_875371215889105_7510230064156768693_o 11167655_875370712555822_874961633888758927_o  11782278_875371355889091_5060325759523536320_o11144908_875371445889082_4552347204409341274_o11794447_875371385889088_1942181942023441211_o