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ogo(Transparent)

미래세대를 이끄는 기후변화 청년학술단체인 GEYK(Green Environment Youth Korea)는 청년이 주축이 되어 활발하게 활동하고 있습니다.

2014년에는 Power Shift Korea, 꿀벌 프로젝트, 국민의 기후행진, 역량강화 세션 등을 열었고, UN기후변화협약(UNFCCC) COP20에 참관하며 워크샵 및 부대행사를 개최하고, 해외네트워크를 구축하는 등의 활동을 하였으며, GEYK의 역량 강화를 위해 힘썼습니다.

GEYK은 지속가능한 사회 건설, 기후변화에 대한 전문지식 강화 및 친환경적 삶의 방식 보급, 그리고 환경 네트워크 강화를 비전으로 합니다.


Green 한국 청년들의 국제 환경무대 진출의 필요성

GEYK은 국제환경무대의 참여 기회를 제공하여 견문을 넓히고 다른 국가 청년들과 교류를 쌓는 기회를 제공하고자 합니다. 국제 환경청년단체들과 함께 성장해나가고, 전문성을 키워나갈 수 있는 기회가 보다 많이 필요하기 때문입니다. 또한 환경과 관련한 활동을 다른 나라의 단체들과 함께하며 더욱 큰 세계에서 활동할 수 있는 발판을 만들고자 합니다. GEYK은 청년들이 국제무대에서 창의성을 발휘할 수 있도록, 또 환경문제에 관심 있는 다양한 사람들과 소통 할 수 있는 창구가 되고자 합니다.

Environment 기후변화에 대한 실질적 접근의 필요성

문제의 해결은 지역사회로부터 시작됩니다. GEYK은 창조적인 기후변화 관련 프로젝트와 사업을 실시하여 직간접적으로 지역사회의 기후변화 문제를 해결하며 문제 해결의 주도적인 역할을 하고자 합니다. 또한 기존에 지역 사회에서 이루어졌던 환경정책과 활동들을 조사하여 여전히 가치가 있는 것, 현 정책에서 보완할 점, 혹은 새로운 정책 아이디어를 찾아 목소리를 내고 정책을 제안하여 지역사회의 기후변화 문제 해결을 합니다. 정부가 놓치고 있던 부분을 청년들의 시각에서 제안하고 보완하여 환경정책이 보다 실질적이고 유연해지는데 기여하고자 합니다.

Youth 청년이 주축이 되는 환경단체의 필요성

국제적으로 환경보호와 보전의 중요성이 대두됨과 더불어 국내적으로 환경에 관심이 증대되었으나, 관심을 갖고 있는 청년들의 지속적인 네트워크가 이루어지지 않고, ‘세대 간 평등(Intergenerational Equity)’의 문제가 있음에도 청년들이 환경문제를 주도하고 있지 않았습니다, GEYK은 지역 사회 변화를 주도하고, 한국을 대표하는 자발적인 청년단체 조직입니다. GEYK은 기후변화 문제에 대해 자신의 생각을 분명하게 밝히고 행동하며, 능력 배양을 통하여 지속적인 환경 관련 활동을 합니다.

Korea 한국 기후변화의 심각성과 인식의 필요성

기후변화 문제는 국가경제와 지역 환경뿐 아니라 개인의 일상에도 피해를 끼치는 대한민국 구성원 모두의 문제입니다. 정부가 이 문제를 해결하기 위해 주도적으로 각종 환경 지원 사업을 장려하고 인식개선에 힘쓰려 하고 있지만 대다수의 국민들은 무관심 하거나 실천하지 않는 경우가 많습니다. 기후변화는 정부와 산업계, 그리고 국민 모두 힘써야 할 문제입니다. GEYK은 기후변화 문제의 심각성을 알리고 인식개선을 위해 힘쓰고 있습니다.


VISION

1. Change the Society

지속가능한 사회 건설

지역사회로부터의 변화를 이끌어내어 온실가스를 줄이는 데 동참하고, 환경적으로 지속가능한 사회가 될 수 있도록 한다.

2. Environmental Knowledge and Lifestyle

기후변화에 대한 전문지식 강화 및 친환경적 삶의 방식 보급

청소년·청년에게 기후변화와 지속가능성에 대하여 교육하고 환경 친화적인 삶의 방식을 실생활에서 적용할 수 있게 하여 사회에 변화를 일으킨다.

3. Alliances  

환경 네트워크 강화

국내·외 환경 네트워크를 강화한다. 대한민국 청소년·청년의 환경 활동을 지원하고, 청년 환경 단체를 이끄는 역할을 담당한다. 또한 아시아를 넘어 범세계적 청년 환경 네트워크의 연결고리의 역할을 한다.


GEYK is run by highly motivated youths committed to climate change issues. We believe that an inspiring vision and cross-generational cooperation is needed to solve climate change crisis and create a sustainable future. GEYK is a youth platform in South Korea to share knowledge and experiences, take actions locally and internationally, run projects and inspire people to care about climate change. We aim to have a role in decision-making on climate change policies to make the world sustainable, just and fair.